톰 브라운 긴팔 티셔츠 후기 - 패션 이야기

본문 바로가기

톰 브라운 긴팔 티셔츠 후기 - 패션 이야기

REVIEWS/패션 & 스니커즈 2021. 9. 16.

톰브라운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패션 이야기, 오늘 후기를 작성할 옷은, 정장하면 떠오르는 톰브라운입니다. 
톰 브라운은 다른 여타 브랜드와 같이 톰 브라운의 이름으로 브랜드를 만들었습니다. 

톰 브라운의 시그니처는 4-Bar 와 RWB (Red White Blue) 인데, 개인적으로 4-bar 보다는 RWB를 좋아합니다. 4-bar가 보이는 이미지가 너무 강하기 때문입니다. 옷은 거들어야 하는데, 4-bar는 옷이 메인이 되는 느낌이 있습니다. 


오늘의 톰 브라운 긴팔 티셔츠는 4-bar 없이 목 뒷부분에 짧게 RWB와 사이드 슬릿에 RWB가 있습니다. 

톰 브라운 티셔츠의 후기를 적어 본다면 다음과 같습니다. 
 톰 브라운답게 어깨 라인이 좋습니다. 
RWB는 포인트로 눈에 잘 들어옵니다. 
톰 브라운은 사이즈를 알려주는(이름을 모르겠음) 포인트가 고급스럽다. 
탄탄한 옷감을 가지고 있습니다. 아크네가 얇으면서 부드러운 보들보들한 이라면 톰 브라운 티셔츠는 각을 잡아주면서 적당히 보들한 느낌이 상당히 좋습니다. 아크네 긴팔 티셔츠를 참 맘에 들어 했는데, 톰 브라운 긴팔이 확실히 더 손이 갑니다. 

옷감이 두께가 있으면서도 각이 살아있어 탄탄한 고급스러운 멋이 묻어납니다. 기회가 된다면 한번 구매해보길 추천합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