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보드 cpu 소켓 핀이 부러져도 부팅 가능하다?

Reviews & Design & Swim
About me /Contect/Admin

REVIEWS/영화, 게임, 인터넷, 유튜브,만들기,컴퓨터

최근 컴퓨터를 아주 간단하게 업그레이드를 하기로 했다. i5-2500으로는 1070의 힘을 다 표현할 수 없다기에 i7-2600K로 업그레이드하였다. 같은 2세대 이기에 메인보드를 구매할 필요는 없었지만, 

K버전인 만큼 오버를 시도 하기위해 asrock z68 extreme4 gen3를 중고 구매하였다. 


물건이 저녁 늦게 도착했고, 물건을 확인하는데 CPU 소켓이 부러져 있는 것이 아닌가? 판매자는 문제 없이 사용하였다고 하는데(물론 외관도 확인했다고 한다.) 찜찜하지만 일단 부팅을 시켰다.


메인보드 소켓부러짐처음에는 소켓이 휘어진줄 알았다.


메인보드 소켓 부러짐잘 보이도록 명암 조정하였다. 보여야 할 점이 안보인다..ㅠㅠ



아무 문제 없이 잘 돌아가는 컴퓨터?! 메인보드 소켓에는 여분의 핀이 존재한다는 이야기가 사실로 판명나는 순간이었다. 


i5-2600과 i7-2600k의 배틀그라운드 체감은 따로 포스팅 하겠지만 확실하게 큰 차이를 보여주었다. 


8스레드4스레드와 8스레드의 차이는 컷다.

i5-2500은 택스쳐(비행기 외관 및 대기 상황에서)를 불러오는게 보였다면, i7-2600k 그 불러오는 순간이 보이지 않고 처음부터 선명한 텍스쳐가 나타난다. i7의 8스레드의 힘을 느낄 수 있었다. 


배틀그라운드를 하면서 롤을 설치 할 수 있는 정도의 여유를 보여주었다. 그래서 소켓이 없는 건 참으로 불안불안하다. 



연관있는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