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아이조 이병헌 에게 희망을 보다.

Reviews & Design & Swim
About me /Contect/Admin

REVIEWS/ 영화 & 공연 이야기
이병헌의 조연으로 유명한 지아이조를 보았습니다. 일단 영화를 보면서 느낀 점은 난데없겠지만 '트랜스포머 의 CG가 뛰어 나긴 하구나' 라는 느낌이었습니다. 사실 영화를 본지 하루가 지난 지금 내용은 거의 기억이 나지 않습니다. 영화를 본 것인지 동영상을 본 것인지 헷갈릴 정도 이니까 말입니다. 그럼 이 영화의 무엇이 기억에 남아? 라는 물음을 던진다면, 바로 이병헌 일 것입니다.

많은 국내 스타들이 아시아의 인기를 등에 업고 헐리우드에 진출하는 노력을 많이 했습니다. 배우만이 아니라 가수들 에게도 많이 보이는 빌보드에 진출하기 위해 노력하는 것과 같이 미국은 아직도 아메리칸 드림인가 봅니다. 헐리우드에서 그렇게 자신의 자취를 남긴 배우가 있었나 하는 생각을 해본다면 그건 아마 스피드 레이서의 비(정지훈) 정도 일 것입니다. 하지만 이병헌은 자취가 아닌 인상을 남겼다고 봅니다. 바로 지아이 조 의 스톰 쉐이더 역으로 말입니다.

출처 : 다음 영화

스톰 쉐이더는 지아이조의 인기 있는 캐릭터 중에 하나 이며 영화를 보신 분이라면 알겠지만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조연이 아니라 주연이라 생각해도 될 정도라고 전 생각이 들더군요. 영화는 만족스럽지 못했지만 이병헌의 연기는 만족스러웠습니다. 영화를 보고 자랑스럽다는 생각이 들 정도 이었으니까요 '우리나라 배우가 헐리우드에 잘 녹아들 수 있구나, 그러면서도 눈에 뛸 수 있구나' 라고 말이죠.

출처 : 다음 영화

사실 영화 초반에 이병헌이 나왔을 때는 약간의 손발이 오글오글 거렸지만 그건 이병헌이 영어를 하는 모습을 처음 보기 때문입니다. 곧 이병헌의 모습은 적응되어 좋은 연기를 보였습니다. 이병헌의 눈빛연기는 정말 좋았다고 생각합니다. 다른 어떤 배우보다 이병헌은 이제 헐리우드에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가 되었다고 봅니다. 영화가 좀더 내용적인 면이나 비주얼 적인 면이 더 좋았으면 좋겠지만, 헐리우드에서 흥행을 하고 좋은 성적을 거둔다면 이병헌의 입지는 더욱 단단해 질것이며 그 이병헌이라는 대한민국 스타를 시작으로 우리나라 배우들이 헐리우드에 진출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만들 수 있다고 봅니다. 아마 국내 배우들의 희망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

지아이조 전쟁의 시작 이란 이름으로 나왔기에 후속편이 당연히 나올 것으로 보이는데 스톰 쉐이더는 선과 악의 중심에 서기 보다 악이 되었다가 선이 되는 역할이라고 합니다. 지금은 악역이라 조금 아쉬울지 모르지만 다음 편엔 아마 선 쪽에 서 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리고 이병헌 영어로 연기가 이렇게 잘되다니 감탄스럽습니다. 어색하지 않게 말이죠!! Very Good!!

국내 배우도 헐리우드에서 성공할수 있다는 모습을 보여 국내 배우들의 희망이 되었으면 합니다.비(정지훈)주연인 닌자 어쌔신에서 좋은 모습을 기대해 봅시다. 아 소지섭 과 장쯔이가 호흡을 맞춘 소피의 연애 매뉴얼에서도 말이죠. 국내 배우들의 큰 성공을 기원해 봅니다.
연관있는 콘텐츠